기사상세페이지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사랑의열매 이웃돕기 모금행사 시작

기사입력 2018.11.20 11:40

SNS 공유하기

fa tw gp
  • ba
  • ka ks url
    154269605786083.jpg
    154269605787430.jpg
    154269605787805.jpg
    154269605788745.jpg
    154269605789117.jpg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사랑의열매 이웃돕기 모금행사 시작

     

    - 20일(화) 오후 1시 30분,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출범식’ 개최

    - 내년 1월 31일까지 73일간 92억 6천 1백만 원 모금 목표

    김경수 도지사, “경제와 민생이 어려운 지금, 취약계층 위한 따뜻한 관심과 도움 더욱 절실”...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당부

     

    경남지역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과 사랑을 전하기 위한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출범식’이 <사랑의열매 20년, 나눔으로 행복한 나라>란 슬로건 아래 20일 오후 1시 30분 창원시청 앞 광장에서 개최됐다.

     

    출범식에는 김경수 도지사, 김지수 경상남도의회 의장, 박종훈 교육감을 비롯한 한철수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 100여 명이 참석해 ‘희망 2019 나눔캠페인’의 시작을 알리고, 연말연시 훈훈한 사랑의 나눔을 실현하기 위한 희망메시지 전달과 사랑의 퍼포먼스 등에 참여했다.

     

    김경수 도지사는 희망메시지에서 “경기침체로 경제와 민생이 여전히 어려운 상황이고, 춥고 어려울 때 가장 먼저 힘들어지는 곳이 취약계층”이라며, “희망 2019 나눔캠페인에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통하여 아름다운 나눔 문화가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참여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어 “경상남도에서도 다함께 더불어 잘 사는 따뜻한 경남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11월 20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73일간 경남뿐만 아니라 전국에서 일제히 전개된다. ‘사랑의 온도탑’은 캠페인 모금 목표액인 92억 6,100만 원의 1%에 해당하는 9,261만 원이 모금될 때마다 수은주가 1도씩 올라 목표액이 달성되면 100도가 된다.

     

    한편, 지난해 ‘희망 2018 나눔캠페인’은 73일 동안 전개됐으며, 모금목표액 92억 6,100만 원의 82.9%인 76억 7,500만 원이 모금돼 사랑의 온도탑은 82.9도를 기록했다.

     

    backward top home